제주지방기상청은 28일(금요일) 제주도는 구름많다가 흐려지겠으며(밤에 곳에 따라 빗방울), 29일(토요일) 제주도는 흐리고 가끔 비가 오겠다고 밝혔다.

28일 아침 최저기온은 19~20도, 낮 최고기온은 24~25도를 보이겠다.

유의사항을 보면 당부간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해상에는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매우 높은 물결이 예상돼 항해 및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가 필요하다.

해안가에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일 것으로 보여 해안도로나 방파제 넘는 곳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한편, 북상 중인 제24호 태풍 '짜미(TRAMI)'는 27일 오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53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4km의 매우 느린 속도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기상청은 오는 30일쯤 일본 가고시마 부근에 상륙한 뒤 일본 열도를 따라 북동진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제주도를 비롯한 우리나라는 현재 기상청의 예상 진로대로 이동 시 태풍 '짜미'의 직접 영향권에는 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 태풍은 현재, 중심기압 955헥토파스칼(hPa)에 최대풍속 초속 40m의 강풍을 동반(강풍반경 360km)한 '강한 중형 태풍'으로 29일까지 그 위력이 조금씩 강해져 '매우 강한 중형 태풍'으로 발달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