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는 재단법인 제주문화예술재단 제9대 신임 이사장에 고경대(60세) 동국대 언론정보대학원 겸임교수를 27일 임명했다.

신임 이사장은 한국출판인회 사무국장을 역임하고 현재 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이사, 제주학연구센터 위촉연구원, 동국대 언론정보대학원 겸임교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신임 이사장에 대해 “재단의 경영현안 및 문화예술 사업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의 구체적인 소통전략을 제시해 이사장직의 적임자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이사장 공개모집에는 총 9명(도내 5, 도외 4)이 지원해 재단 임원추천위원회에서 후보자를 추천, 최종 임명됐다.

고경대 신임이사장의 임기는 2020년 9월 26일까지 2년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