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예술의전당(관장 이순열)에서는 9월 문화가 있는 주간 기획공연으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작은 음악회 사업에 선정된 '통통 튀는 콘서트 in 서귀포' 여섯번째 시리즈 <제주여자 & 남자 음악이야기>를 개최할 예정이다.

제주여자의 음악이야기는 제주도에서 활발한 활동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여성밴드 홍조밴드가 출연한다. 2015년에 결성된 여성 2인조 밴드로 어쿠스틱 장르의 자작곡 Someone like you, 빗속에서, 보조개 등을 들려준다.

남자의 음악이야기는 성악앙상블 VOM(Voice of Men)이 출연해 남성의 매력적인 목소리로 참 예뻐요, 그내 내게 행복을 주는 사람 등을 연주하며 중후한 화음과 강렬한 음색으로 남성성악앙블의 진수와 감동을 선사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서귀포예술의전당과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이번 공연은 9월 28일(금) 오후 7시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소극장에서 전석 무료(36개월이상 관람가)로 진행된다. 공연 1시간 전 서귀포예술의전당에서 입장권을 배부할 예정이다. 공연문의) 760-33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