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의회 김창식·송창권·강시백 의원은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의 학교 현장에서 도덕성 회복과 공동체 의식을 제고해 건전한 학교문화 창달을 장려해온 인성교육에 대한 제반 사항을 새롭게 정비해 개정한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인성교육 진흥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7일 입법예고했다.

이 개정조례안에 대한 의견은 관련 기관, 단체 및 개인에 대해서 오는 15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조례를 대표 발의한 김창식 의원은 이번 조례 개정안에서 인성교육진흥협의회 위원 구성의 객관성과 공정성을 기하고자 협의회 위원 위촉 시 공무원이 아닌 위원 및 특정성별 위원의 비율을 정하고, 학교 현장에서의 인성교육 관련 교원 연수에 관한 사항을 정하고자 하는 것으로 이에 대해 수정할 필요가 있어 자치법규를 개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조례의 개정 내용은 인성교육진흥위원회 구성에 관한 사항(안 제7조 수정), 인성교육관련 교원연수에 관한 사항(안 제15조 신설)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