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9월 8일 올해로 3회째를 맞는 2018 제주 국제사이클링 페스티벌이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탐험가 제임스 후퍼와 프로젝트 단체 ‘원 마일 클로저’가 참여하며 비어파티 및 이벤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추가 구성됐다.

특히 주목할 점은 이번 행사에서 진행되는 ‘T-Campaign’이다. 이는 이번 행사를 주최‧주관하는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 후원기관인 플레이스 캠프 제주, 티웨이항공, 제주도자전거연맹, 원 마일 클로저가 함께 진행하는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사이클 페스티벌(Tourism)을 통해 다 같이(Together) 즐기고 동참해 국내‧외 어린이들의 재능(Talent)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각 기관들이 매해 정기적인 봉사활동부터 기부나 후원 등을 하고 있지만, 모두가 같은 마음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이번 제주 국제사이클링 페스티벌을 통해 처음 손을 맞잡았다.

이와 관련,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2018 제주 국제사이클링 페스티벌을 통해 제주 친환경 관광 제공, 자전거 보험 자동가입과 같은 제주 자전거 정책 홍보와 더불어 도내 다양한 협력기관이 모여 제주 장애아동 치료와 교육에 보탬이 되고자 T-Campaign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에선 참가비 일부와 온라인 기부금을 모아 제주 장애아동 재활시설 및 우간다에 위치한 나랑고 학교에 전달된다. 기부금은 아동 재활시설, 교육, 복지, 편의시설 등에 쓰일 예정이다.

2018 제주 국제사이클링 페스티벌은 더바이크(http://www.thebike.co.kr)를 통해 접수 가능하며, 온라인 기부는 카카오톡 사회공헌 플랫폼 ‘같이의 가치’에서 원 마일 클로저 2018를 통해 기부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