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이 제주-홍콩 노선 운항을 오는 10월26일까지 연장한다.

8일 제주항공에 따르면 제주-홍콩 노선은 주 3회(수∙금∙일요일) 일정으로 운영된다.

제주국제공항에서 밤 10시30분(이하 현지시각)에 출발해 홍콩국제공항에 다음날 0시35분에 도착한다. 홍콩공항에서는 새벽 2시25분에 출발, 제주공항에 아침 6시30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지난 7월6일 처음 취항한 제주-홍콩 노선의 한 달간 평균탑승률은 80% 중반대를 기록했다고 항공사측은 전했다.

운항 연장 결정을 내린 제주-홍콩 노선의 항공권은 제주항공 홈페이지(www.jejuair.net)와 모바일 앱 또는 모바일 웹에서 판매하고 있다.

한편 제주항공은 홍콩 노선 외에도 일본과 동남아시아 등 다양한 노선에 대해 노선을 검토 중에 있다.

또 올해 필리핀 마닐라, 태국 치앙마이, 베트남 다낭과 하노이, 일본 마쓰야마와 삿포로 등 제주발 국제선을 수시로 편성해 제주기점 국제선을 다변화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