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공사(사장 김태익)와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고승화)는 5일 도내 저소득층 냉・난방 전기요금 지원사업 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취약계층 에너지지원사업은 6개 기관 △제주에너지공사,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제주시, △서귀포시, △한국전력공사 제주지역본부가 협의해 취약계층 중 장애인 및 조손수급가정에 전기요금을 지원해주는 사업으로 제주에너지공사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이다.

이번 기금은 제주에너지공사 3억 원, 제주특별자치도 풍력자원공유화기금 3억 원 등 총 6억 원으로 행정시 사회복지 시스템에 등록된 전 가구를 대상으로 지원한다.

풍력자원 공유화기금 조성을 위해 제주에너지공사(동복리), SK D&D(가시리), 탐라해상풍력(두모·금등리), 김녕풍력발전(김녕리), 한국중부발전(상명)이 참여하고 있다.

한편, 공사관계자는 "제주도의 풍력발전 사업자가 취약계층 대상에게 지원사업을 시작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 "어려운 이웃에 온정의 손길을 확산 할 수 있도록 도내 많은 기업들이 참여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