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연호 제주도의원 예비후보(무소속, 표선면 선거구)는 16일 "상대적으로 취약한 지역의 도로기반 시설확충에 힘 써 나가겠다"고 밝혔다.

강연호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우선 지방도인 서성로 가시~성읍 간 3.06㎞ 구간의 개설사업을 앞당겨 추진하고 사업을 추진한 지 10여 년이 넘도록 완료되지 않은 표선리 동삼거리~서삼거리 간 도시계획도로 2-2호선에 대해서는 올해 21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마무리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강 예비후보는 "또한, 표선 서하동선 농어촌도로 309호선 0.9㎞ 개설사업은 현재 토지보상 협의 중으로 앞당겨 공사발주가 이뤄지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강연호 예비후보는 "세화~가시 간 군도 103호선 1.7㎞ 확포장 사업도 행정절차 이행과 보상협의 추진 후 조기 공사발주를 해 나감으로써 지역균형개발은 물론 교통편의와 농산물수송 편의를 도모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