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정남준)은 15일 공공부문 비정규직 처우개선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재단법인 공공상생연대기금에 1억 2천만원을 출연한다고 밝혔다.

공무원연금공단에 따르면 이번에 출연한 1억 2천만원은 ’16년 성과연봉제 도입 과정에서 전 직원들이 받은 성과금을 지난해 자발적으로 반납해 마련한 것으로 노사가 함께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 사용하도록 합의한 결과이다.

출연식에 참석한 공무원연금공단 정남준 이사장과 한태희 노조위원장은 "공단은 노사 간 합의를 통한 비정규직 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에 이어 이번 공공상생연대기금 출연까지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 적극 동참해 왔으며, 지속적으로 일자리 창출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공공상생연대기금은 공공기관 성과연봉제 폐지에 따른 후속조치로 공익대표, 사용자대표, 노동계대표가 함께 모여 사회 공공성 확대를 위해 설립된 고용노동부 산하 비영리재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