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 설문대여성문화센터 드로잉동아리 그릴락(회장 김은진)은 16일부터 24일까지 창립전 '그릴樂'展을 설문대여성문화센터 전시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그릴樂'展은 설문대여성문화센터에서 드로잉 강의를 수료하고 기량을 닦은 회원이의 작품들을 전시한 것으로 우리 삶의 소소한 일상을 회원들의 아름다운 시선으로 표현한 작품을 선보인다.

'그릴樂'展은 식지 않은 열정으로, 평생 이뤄내고 싶은 도전으로, 혹은 뒤늦게 찾은 재능으로 시작된 만큼 회원들이 더욱 성장해 나가는 밑거름이 될 것으로 예상되며, 문화예술 활성화에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시 오프닝은 16오전 11시 동아리 회원들과 도민들의 참석으로 전시실 로비에서 열린다.

한편, 설문대여성문화센터 드로잉동아리 그릴락은 창립한지 3년 째이며 소외계층 및 지역주민속으로 직접 찾아가 미술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문화나눔을 실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