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길호 제주도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조천읍 선거구)는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어제(14일) 보도된 같은 선거구 도의원 김모 예비후보의 마을행사 금품제공 의혹과 관련해 확실한 입장을 밝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길호 예비후보는 "어제 보도된 예비후보의 마을행사 금품제공 의혹이 조천읍 선거와 관련된 일이 아니냐는 문의가 빗발치고 있다"며 "이는 조천읍 전체의 자존심이 걸린 일이다. 유권자들의 의혹을 빠르게 해소하지 않는다면 부끄러운 선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길호 예비후보는 "그동안 TV토론회를 꾸준히 제안하며 비방 선거, 금품 선거가 아닌 깨끗한 정책선거를 주장했던 입장에서 최근 붉어진 의혹에 대해서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후보자들이 당당히 입장을 밝혀 의혹을 해소해 떳떳한 선거를 치루자"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