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방훈 자유한국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는 16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로 문대림 후보가 선택받은 것을 축하한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논평을 통해 "(도덕성 검증 등과 관련한)그간의 일이 어떻든 오는 지방선거에서는 공명정대하게 경쟁해 줄 것을 원하고 그러리라 믿는다"는 뜻을 전했다.

김 예비후보는 "그 동안 경선을 그 누구보다 당당하게 임했던 김우남 후보의 노고에는 경의를 표한다"고 했다.

김 예비후보는 "꾸준히 당을 지키며 도민의 뜻을 이어오며 제주의 생명 산업을 지켜온 김우남 후보이기에 안타까움이 더 크다"며 "이번 지방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모든 후보가 그렇겠지만 그는 제주를 잘 아는 후보였으며 그가 추진하고자 했던 제주를 위한 정책도 적극 수용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