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원 선거 이도2동을(이도2동, 도남동)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강성민 예비후보는 15일, 제주특별자치도의회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강성민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첫째, “투명성을 확보해 신뢰받는 도의회가 되도록 노력하고, 의원연구모임 활성화를 통해 공부하는 도의회로 만들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를 위해 윤리특별위원회 운영 정상화와 의원연구모임의 실질적 운영 등을 약속했다. 또한 불필요한 해외연수도 대폭 줄여야 한다고 말했다.

강 예비후보는 “그동안 윤리특별위원회가 운영됐지만 동료 도의원이 도덕성과 관련한 사항에 대해 너무 관대했다는 비판을 피할 수 없다”고 진단했다.

이어 그는 “2006년 제8대 도의회 이후 의원연구모임이 모범적으로 운영되는 측면이 있지만 보다 더 실질적인 성과를 내는 방향으로 운영할 필요가 있다”며, “해외연수 역시 보다 더 의정활동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추진될 있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성민 예비후보는 “만약 도민들이 도의회의 변화와 혁신이 필요하다고 문제를 제기한다면, 주민과 시민사회 등이 직접 참여하는 (가칭)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개혁 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하는 것도 좋은 방향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