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제주4·3 70주년을 맞아 제주·티웨이·이스타 3개 항공사가 제주4·3 70주년 홍보에 적극 동참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는 제주특별자치도가 제주를 방문하는 모든 분들이 4·3평화공원, 4·3길 및 4·3유적지 등을 방문할 수 있도록 항공사와 협업해 제주4·3 70주년 홍보를 적극 추진한 결과다.

제주도는 작년 11월에 도내 7개 항공사에 제주4·3 70주년 기내 방송 홍보 동참 협조를 요청한 바 있다.

이에 호응해 제주·티웨이·이스타 항공사가 올해부터 항공기 제주 도착 시 ‘4·3 70주년 안내 멘트’ 홍보 방송을 실시하고 있다.

홍보 멘트는 "2018년은 제주4·3 70주년입니다. 제주 평화의 섬 제주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라는 안내 문구가 나가고 있다.

이는 민관이 협업해 제주4·3 70주년을 홍보하는 대표적인 사례여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승찬 제주도 특별자치행정국장은 “국내 항공사 동참으로 제주 방문 관광객들에게 보다 용이하게 4·3 70주년을 안내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 항공사뿐만 아니라 다른 민간업체 및 단체와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4·3의 전국화를 위한 방안을 마련해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