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농협(조합장 양용창)은 지난 2일 농산물공판장 2층 회의실에서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시무식을 가졌다.

올 한해 신규 사업추진과 신성장 동력 발굴, 복지사업 역점 전개 등을 통한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힘찬 결의를 다졌다.

양용창 조합장은 “조합원을 위한 농협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농가소득 5천만원 시대를 열어 나가야 하며, 마음으로 느끼는 행복농협을 반드시 구현해 나가자"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