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풀 어린이수영장(대표 안철훈)은 4일, 환아 가정을 위한 ‘누군가를 한번쯤은 사랑해도 괜찮아’ 캠페인을 진행하고 수익금 120만원 전액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김희석)에 전달했다.

이번 캠페인은 평소 소외가정에 많은 나눔을 실천 하고 있는 안철훈 대표가 이번엔 환아 가정에 도움을 주고자 진행했다.

‘누군가를 한번쯤은 사랑해도 괜찮아’ 캠페인은 제이풀 어린이수영장 실내에 위치한 매점에서 판매되는 음료 및 과자류의 수익금 전액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환아 가정에 전달하기로 했다.

안철훈 대표는 “연초 환아 가정을 위해 진행한 캠페인에 제이풀 어린이수영장을 이용하는 고객 분들이 많이 동참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수익금이 반드시 도움이 필요한 환아 가정에 전달돼 아이들이 하루 빨리 병마에서 이겨 내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