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아라1동 위치한 요술배어린이집(원장 김봉희)이 30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주지역본부가 진행하는 ‘초록우산 나눔가족’ 켐페인에 동참해 나눔현판을 전달 받았다.

요술배어린이집 김봉희 원장은 매월 수익금의 일부를 제주의 소외아동을 돕기로 약속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제주시 지역내 저소득 가정 아동을 위한 생활비로 지원된다.

김봉희 원장은 “원에 다니고 있는 아이들에게도 나눔을 교육 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며“앞으로 소외된 이웃에 더욱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