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는 지난 8일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교육감실에서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에 취약계층 학생 공부방 만들기 지원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지원금 5,000만원은 지난 해 대한적십자사에서 실시한 레드크로스 갈라(Red Cross Gala) 수익금으로 마련됐으며 제주적십자사 고액기부자 모임(Red Cross Honors Club) 1호로 가입한 김문자 대한적십자사 중앙위원이 전달했다.

공부방 만들기 사업은 가정형편상 학습할 공간이 없는 학생들이 공부방을 가질 수 있도록 공간을 조성해 학습 의욕을 고취시키고자 대한적십자사제주지사와 교육청이 협력해 실시하는 사업이다.

적십자사는 공부방 공간 조성과 더불어 봉사회와 대학 RCY 연계를 통한 정서적·학습적 멘토링, 학생 중심 맞춤형 복지 지원의 일환인 지속 돌봄 등으로 제주지역에 특화된 교육복지 협업 체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오홍식 제주적십자사 회장은 “이번 전달식을 통해 학생들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꿈을 잃지 않고 목표를 향해 계속 정진해 나갈 수 있기를 응원한다”며 “학생들이 이웃과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 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