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스마트복지관(상임이사 현성훈)은 30일(토) 오전 10시 노형동 (동장 김세룡), 노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문상수)와 함께 노형 제2 근린공원에서 '노형동 나눔 대축제'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노형동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민관이 협력해 준비했다. 노형동 자생단체와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물품과 기금을 기부해 진행됐다.

특히 노형동 행정복지센터, 노형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만덕 기념관, 노형동 자율방범대, 모다들엉 봉사회 등에서 기부금과 함께 각종 생필품을 준비해 직접 전달하는 등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서는 모습을 보였다.

제주스마트복지관 현성훈 상임이사는 "옛날 우리 제주에서는 마을에 어려운 가정이 있으면 이웃 끼리 음식도 나눠먹고 어르신들도 챙기는 등 오고가는 정이 있었다. 우리 제주의 고유 문화인 ’궨당‘문화를 되새기며 노형동의 이웃사랑을 실천하고자 본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행사에 기부금과 물품은 노형동 내 저소득 가정에 전달되며, 이후 해당 가정 중 후속 관리가 필요한 가정을 선정해 각종 상담 및 사회복지서비스를 연계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