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오전 9시49분쯤 제주시 구좌읍 김녕리 입산봉 인근 마을 농로길에서 강모씨(75)가 경운기를 운행하다 전도돼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강씨는 마을 농로길에서 경운기를 후진하던 중 경운기가 전도되면서 크게 다쳐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긴급히 이송됐지만 숨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