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오후 4시27분쯤 제주시 한경면 용수리 용수포구 인근 해상에서 스노쿨링을 하던 60대 남성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서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신모(64·한림읍)씨는 가족과 함께 잠수레저활동인 스노쿨링을 하다 의식을 잃었으며, 해상에 떠있는 신씨를 가족이 발견했다.

가족이 주변에 구조신호를 보내자 인근 목격자가 신고를 했고 출동한 119에 의해 긴급히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오후 5시39분쯤 숨졌다.

해경은 자세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