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제주도당(위원장 장성철)이 오는 5월 체계적인 대통령 선거와 내년 지방선거를 위해 주요 당직자 도민 공모를 실시한다.

20일 제주도당에 따르면 공모 대상이 되는 주요 당직은 기존에 임명된 당직을 제외한 장애인위원장, 노인위원장, 노동위원장, 대학생위원장 등의 4명의 상설위원장과 도시계획특별위원회, 관광산업특별위원회, 사회복지특별위원회, 공공의료특별위원회, 교육특별위원회 등의 5명의 특별위원장 등이다.

공모 기간은 오늘(20일)부터 30일까지로, 제출서류는 지원서 1부(국민의당 홈페이지 제주도당 게시판 게시), 주민등록초본 1부, 최종학력증명서 1부, 범죄경력확인서 1부 등이다.

접수는 도당 당사(신제주 건설회관 4층)를 직접 방문 제출하거나 이메일(jejupp21@gmail.com)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된 서류는 주요당직 공모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1차 서류 전형, 2차 면접 절차를 거쳐 선발하고 이후 도당 위원장이 임명한다.

이번 도민공모와 관련해 장성철 도당 위원장은 "작년에 창당한 신생정당으로서 과감하게 도민들에게 다가서기 위한 차원에서 주요 당직 도민 공모를 실시한다"며 "제주도내 정당 사상 처음으로 주요 당직 임명 과정을 도민들에게 투명하게 공개해 도당에 대한 도민적 신뢰를 제고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당직자 도민공모 외에도 국민의당 제주도당은 '도민사회와 함께하는 협치형 도당 운영' 기조에 맞춰 당 조직 구성, 제주도당 대통령선거대책위 구성, 그리고 대통령선거 제주지역 공약개발 등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