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건입동 제주항의 한 제빙공장에서 암모니아 가스가 유출됐다.

제주소방안전본부는 20일 오전 10시19분쯤 서부두 근 제빙업체 냉동창고 배관 내 냉각핀이 고장나면서 미량의 암모니아가스가 유출됐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근처를 지나던 어린아이 유모(2)양이 눈 통증을 호소해 긴급히 병원으로 이송됐다.

제주소방서는 현재 소방장비 6대를 투입해 현장에서 합동현장 조사 및 안전조치 중이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