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삼도동 소재 누리아동발달센터(대표 김옥지)는 지난 10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주특별자치도아동보호전문기관(관장 전성호)이 진행하는 ‘초록우산 나눔가족’ 캠페인에 참여해 나눔현판을 전달받았다.

누리아동발달센터의 김옥지 대표는 매월 수익금의 일부를 제주의 소외아동을 돕기로 약속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제주도 내 저소득 가정 아동을 위한 생활비로 지원된다.

누리아동발달센터는 전문적인 훈련을 받은 인지치료사가 상주해 있으며, 내담자와 같이 역기능적 사고를 찾아 수정해 내담자의 정서적 불편감과 행동 문제들을 해결해주고 있다.

김옥지 대표는 “센터를 방문하는 내담자에게 나눔을 소개해 많은 사람들이 제주도 내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좀 더 많은 관심을 가지길 바란다”며 캠페인 동참소감을 밝혔다.